'추모기념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8.14 지리산 둘레길] 문정 ~ 추모기념관 구간

전날 비에 절어 너무 피곤하여 함양으로 나와 찜질방에서 1박하였다. 몸도 개운하고, 날도 화창하게 개었다. 하지만 오늘은 이번에 둘레길을 걸을 수 있는 마지막 날이이고, 오전, 오후를 모두 걸을 수 있는 것도 아니어서 구간을 나름대로 수정하여 걷기로 했다.

구간을 제대로 걷자면 전날 종착지였던 금계에서 시작하여 동강을 지나 다시 수철 방향으로 걸어야 하지만, 금계 벽송사 구간은 다음에 걷기로 했다. 그래서 금계 ~ 동강 구간중 세전마을부터 시작하여 동강을 지나 추모기념관까지 걷기로 하고 함양 지리산 시외버스 터미널에서 세전마을가는 버스를 타고 세전마을로 가려했다. 하지만, 간발의 차이로 세전마을 들어가는 버스를 놓치고 세전마을에서 제일 가까운 문정마을까지 버스로 이동하여 문정마을에서 걷기 시작했다.

문정마을 앞 엄천강에는 이른 아침부터 고무보트를 타는 사람들의 구호소리가 들려온다.

엄천강은 언덕을 만나 굽이쳐 흐르고 자갈톱을 만들어 놓는다. 길은 엄천강을 끼고 언덕을 넘어 계속된다.

 

어제 비가 와서인지 작은 계곡에도 물이 콸콸 흐른다.

어제는 지리산을 엄천강을 사이에 두고 건너편의 삼봉산 기슭을 걸었다면, 오늘은 엄천강을 건너와 지리산 기슭을 걷는 셈이다.

어제 걸었던 엄천강 건너편의 산 풍경.

멀리 팽나무 군락지가 시원한 쉼터를 제공하고 있다.

길은 이제 동강마을로 이어지고 어느새 마지막 목적지인 추모기념관을 향한다. 과거 공비가 출현하던 시절 국군에 의해서 학살된 함양, 산청 지역의 양민을 추모하고자 만들었다고 한다.

추모기념관 앞에는 시원한 나무그늘 쉼터가 있다. 이곳에서 잠시 땀을 식히고 이번 여행을 마무리한다.

지리산 둘레길 어디서나 이런 돌담을 흔히 볼 수 있다.

지리산 둘레길은 여름도 좋지만 가을에는 단풍과 수확이 있어 더 좋다고 한다. 가을에는 시간을 내어 못가본 나머지 구간에 도전해야 겠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산청군 금서면 | 추모기념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무한루프 달리만듦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